live-air

/ RECENT NEWS / JP모건 “멕시코에 관세부과시 연준 올해 두차례 금리인하”

JP모건 “멕시코에 관세부과시 연준 올해 두차례 금리인하”

미중 무역전쟁이 조기에 해결될 기미를 보이지 않는데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불법 이민을 이유로 주요 교역국인 멕시코에 대한 관세부과 방침을 밝히면서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연내에 기준금리를 인하할 것이라는 전망이 강화되고 있다.

31일  CNBC 방송에 따르면 글로벌 투자은행 JP모건의 마이클 퍼롤리 미국 담당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투자자들에게 보낸 노트에서 트럼프 행정부가 멕시코에 대한 관세부과를 강행하면 연준이 올해 2차례 기준금리를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퍼롤리는 “트럼프 행정부가 (멕시코에 대한 관세부과 방침을) 행동으로 옮기면 성장에 대한 부정적인 영향이 연준의 (통화) 완화를 촉발할 것으로 믿는다”면서 “(미국의 관세부과 이후) 멕시코와의 합의가 신속히 이뤄져도 기업의 투자심리에 미치는 영향은 지속되고, 이로 인해 연준의 대응을 필요로 하는 결과를 낳을 것”이라고 밝혔다.

Comments are disab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