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408. 970. 1400 / webmaster@hanmiradio.com

live-air3 hanmi-address

/ RECENT NEWS / 지난 7월 15일 29세에 우주로 가는 최연소 미국인과 함께 하는 위성미디어 (Satellite media tour) 개최

지난 7월 15일 29세에 우주로 가는 최연소 미국인과 함께 하는 위성미디어 (Satellite media tour) 개최

StJude_Logo

7월 15일 목요일에 인스퍼레이션4(Inspiration4) 승무원인 헤일리 아르세노의 인터뷰가 있었습니다. 올해 9월, 아르세노는 우주로 가는 최초의 소아암 생존자이자 최연소 미국인이 될 것이며, 이는 전부 세인트 쥬드 어린이 연구병원(St. Jude Children’s Research Hospital®)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고 지원을 독려하기 위한 것입니다.

Inspiration4_Patch_Art

 

인스퍼레이션4는 재러드 아이작먼(Jared Isaacman) 대장이 이끄는 세계 최초 ‘전원 민간인’으로 구성된 우주 프로젝트입니다. 그는 38세로 시프트4페이먼트(Shift4 Payments[NYSE: FOUR]) 창립자이자 최고 경영자(CEO)이며, 소아암과 기타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 연구 및 치료를 위해 2022년까지 2억 달러를 모금하겠다는 목표를 세우고 승무원 4자리 중 2자리를 세인트 쥬드 병원에 기부했습니다. 아이작먼 대장은 개발을 가속화하여 전 세계 더 많은 어린이의 생명을 구하고자  1억 달러를 기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아이작먼은 ‘리더십(Leadership)’을 나타내는 미션 좌석에 탑승합니다. 아이작먼은 세인트 쥬드 병원에 승무원 자리 2개를 기부했는데, ‘희망(Hope)’ 라 부르는 미션 좌석은 아르세노, ‘관대함(Generosity)’ 좌석은  41세의 록히드 마틴(Lockheed Martin), 항공 우주 산업체 직원이자 미 공군 재향 군인인 크리스토퍼 셈브로스키(Chrisopher Sembroski)에게 배정되었습니다. ‘번영(Prosperity)’ 좌석은 51세의 기업가, 교육자이자 훈련된 조종사이며 우주 탐사 공동체 대변인 시안 프록터 박사(Dr. Sian Proctor)가 차지하게 됩니다.

“[세인트 쥬드 어린이 연구병원]에 도착했을 때, 화난 척 했지만 사실 너무 무서웠었던 것이 기억나요. 그 당시 저에게 암이란 사망 선고와 같았어요. 왜냐하면 제가 아는 암에 걸린 분들은 모두 돌아가셨거든요. 그런데 세인트 쥬드 문을 들어서자 모든 것이 바뀌었죠. 저는 희망, 암을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는 긍정적인 느낌을 받았어요.”라고 아르세노는 세인트 쥬드 영감 받기 블로그에서 당시를 떠올렸습니다.

1962년 미국인이 최초로 지구 궤도를 돌았던 그 해, 세인트 쥬드 어린이 연구병원은 또 다른 미지의 영역인 “치료법을 찾아 어린이를 살리는 것(Finding Cures. Saving Children®)”에 전념했습니다. 그로부터 약 60년 후 세인트 쥬드 병원에서 개발한 치료법은 전체 소아암 생존율을 20%에서 80% 이상으로 끌어올리는 데 도움을 주었습니다. 세인트 쥬드 병원은 어떤 어린이도 암으로 사망하는 일이 없을 때까지 전진할 것입니다.

이번 미션은 지금 이곳 지구에 있는 어린이를 돕고자 하는 인류애로부터 기인했으며 그 어떤 정부 우주 기관과 관계없이, 미션의 일환으로써 민간인들이 최초로 궤도에 오르는 것입니다. ‘드래곤(Dragon)’ 우주선은 우주를   여행하고 수상 착륙 전 며칠 동안 지구 궤도를 돌 계획입니다.

 

 

 

 

Comments are disab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