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408. 970. 1400 / webmaster@hanmiradio.com

live-air3 hanmi-address

/ RECENT NEWS / 한국, 이라크에 2대0 승리.. 27년만에 결승 진출

한국, 이라크에 2대0 승리.. 27년만에 결승 진출

한국축구국가대표팀이
27년만에 아시안컵 결승에 진출했다.

한국축구대표팀은
LA 시간 오늘(1월26일) 새벽 1시
호주 시드니의 호주스타디움에서 열린
이라크와의 2015 호주아시안컵 4강전에서
2-0으로 승리하며 결승에 올랐다.

한국은 전반 20분만에 터진 이정협의 헤딩 선제골과
후반 시작 5분 만에 기록한 김영권의 추가골로
이라크를2대0으로 완파하고 27년만에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한국은지난 1988년 대회에서 준우승을 한 이후
지금까지한번도 결승에 오르지 못했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은
이정협을원톱으로 최전방에 세우고
손흥민과남태희, 한교원 등을 2선에 배치시켰으며
기성용과박주호에게 수비형 미드필더 자리를 맡겼다.

오늘(1월26일) 4강전 수비진에서도
포백에김진수와 곽태휘, 김영권 등이 지난 경기에 이어 고정됐고,
8강전 우즈베키스탄전에 교체멤버로 나왔던 차두리가
오른쪽풀백으로 새롭게 가세해 공격력을 높였다.

골키퍼는이번 대회 들어 무실점 행진중인 김진현이 지켰다.

장대비를 맞으며 경기에 임한 한국은
초반부터과감한 슈팅을 시도하며 수중전을 풀어나갔다.

남태희와손흥민의 연속 슈팅으로
초반에주도권을 가져온 한국은
80% 이상 점유율로 이라크를 압박했다.

초반에 공세를 이어가던 한국은
골도 비교적 빠른 시간에 터지면서
승리를강하게 예감할 수 있었다.

한국 선수들은 전반 20분
오른쪽측면에서 얻은 프리킥 기회를
놓치지않고 골로 만들었다.

김진수가왼발로 날카롭게 크로스한 볼을
이정협이문전에서 뛰어오르며 헤딩슛으로
이라크골대 안으로 집어넣는 데 성공했다.

이정협은이번 대회들어 2호 골이자
A매치 6경기에 출전해 세 번째 득점을 뽑아냈다.

기선을 잡은 한국은
추가골을위해 공격적인 면을 계속 이어갔고
그때까지수비적으로 임하던 이라크도
만회골을위해 라인을 올리면서
전반 남은 시간 동안 팽팽한 공방전을 펼쳤다.

결국 한국은 추가 득점없이
이라크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끝냈다.

한국은 후반 들어서자마자 추가골을 기록하며
확실하게승리를 자신할 수 있었다.

후반에도공격적으로 나선 한국은
후반 5분만에 페널티박스 아크 정면에서
이정협이가슴으로 떨어뜨려 준 볼을
김영권이논스톱 왼발 슈팅으로 연결하면서
이라크의골망을 다시 한번 크게 흔들었다.

2골을 넣은 한국은 후반 중반 들어서
따라붙기위해 매섭게 달려드는 이라크 공세에
잠시 주도권을 내주며 수비만 하기도 했다.

하지만수비수들이 몸을 날리는 등
골을 지키겠다는 투혼으로 무실점을 이어갔고
경기는그대로 2-0 한국의 승리로 끝났다.

그동안 4강 징크스라 할 만큼
아시안컵대회때마다 번번이 4강전에서 무너졌던 한국은
이로써27년 만에 결승에 오르면서
숙원이던아시안컵 우승에 한발 다가섰다.

이로써결승에 진출한 한국은
LA 시간 오는 31일 토요일 새벽 1시
내일(1월27일) 호주와 UAE경기 승자를 상대로
아시안컵우승에 도전하게 된다.

Comments are disab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