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408. 970. 1400 / webmaster@hanmiradio.com

live-air3 hanmi-address

/ RECENT NEWS / 애슐리 매디슨 지탄했던 유명 목사, 알고 보니 회원

애슐리 매디슨 지탄했던 유명 목사, 알고 보니 회원

불륜 조장 사이트로 꼽히는 ‘애슐리 매디슨’의 부도덕성을 지탄하는 글을 썼던

50대 목사가 이 사이트 회원이었던 것으로 드러나 정직 처분을 받았다.

플로리다주 샌포드에 있는 개혁성경대학의 수석부총장이며

신학철학부 학과장인 로버트 크레이그 스프룰 2세 목사는

지난 7월 22일 블로그에 ‘애슐리 매디슨 해킹’이라는 글을 올려

해당 사이트와 회원들의 부도덕성을 개탄했다.

스프룰은 당시 “내 자녀들은 애슐리 매디슨에 대해

아직 모르고 있기를 바란다”면서

“나는 최근에야 이 웹사이트에 관해 알게 됐다”고 언급했다.

이어 스프룰은 “우리의 모든 죄는 결국 드러나게 돼 있다”며

“아마도 남몰래 식은땀을 흘리고 있는 이들이 많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스프룰이 해당 게시글을 올렸을 때는

아직 회원들의 개인 정보가 인터넷에 공개되지 않은 시점이었다.

하지만 지난 달 18일 해커들이 애슐리 매디슨 회원들의 정보가 담긴

9.7기가바이트 크기의 파일을 인터넷에 배포하면서

스프룰이 이 사이트 회원이라는 사실이 드러났다.

이에 따라 기독교 선교 단체 ‘리고니어 미니스트리스’는 조사를 거쳐

스프룰에게 내년 7월 1일까지 정직 처분을 내렸다.

스프룰은 어제(8월31일) 지난해 8월쯤

애슐리 매디슨에 가입했다는 사실을 시인하는 글을 블로그에 게시했다.

또 이 사이트의 서비스를 이용하거나 고객과 연락을 하지는 않았으며

부인이 죽고 난 후에도 항상 정절을 지켜 왔다고 주장했다.

Comments are disab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