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408. 970. 1400 / webmaster@hanmiradio.com

live-air3 hanmi-address

/ RECENT NEWS / 美, 관보에 ’10일부터 대중관세 10%→25%로 인상 계획’ 공지

美, 관보에 ’10일부터 대중관세 10%→25%로 인상 계획’ 공지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에 대한 추가 관세인상 계획을 관보 사이트에 공지하며 중국에 대한 압박 수위를 최고조로 올렸다.

9일 워싱턴DC에서 개최되는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에서 극적 돌파구가 마련되지 않는 한 트럼프 행정부의 예고대로 중국에 대한 추가 관세인상이 실행돼 미중 무역전쟁은 한층 고조될 것으로 보인다.

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미 무역대표부(USTR)는 이날 관보 사이트에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율을 오는 10일부터 기존 10%에서 25%로 인상하겠다는 내용을 공지했다.

USTR은 관보에서 또 이해 당사자들이 일부 제품에 대해 관세인상 예외를 요청할 수 있는 절차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일 트위터를 통해 중국과의 협상이 너무 느리게 진행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지난 10개월 동안 중국은 500억 달러어치의 하이테크에 25%, 그리고 2천억 달러 규모의 다른 상품에는 10% 관세를 미국에 지불해왔다”며 “금요일(10일)에는 10%가 25%로 오를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중국이 우리에게 보내는 3천250억 달러의 추가 상품에 대해서는 세금이 부과되지 않았지만, 곧 25%가 부과될 것”이라고 말해 미국으로 수입되는 중국 제품 전체에 대한 관세 확대를 위협했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도 6일 미중 무역협상에 대해 중국이 기존 약속에서 후퇴했다면서 중국이 태도 변화를 보이지 않으면 오는 10일 오전 0시 01분부터 수입산 중국 제품에 대한 관세를 인상하겠다고 밝혔다.

미국이 중국에 대한 관세인상을 위협하고 있는 가운데 류허 부총리가 이끄는 중국 측 협상 대표단은 9~10일 워싱턴DC에서 미측 대표단과 담판을 벌인다.

Comments are disabled